리키 래리어트(リキ・ラリアット) - 쵸슈 리키 ▶JAPAN

피폭자 : 킬러 칸


현재도 신일본 프로레슬링에서 레젼드 군단의 일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레슬러인 쵸슈 리키가 사용하는 피니쉬 홀드입니다. 쵸슈 리키는 전갈 굳히기의 원조이기도 하지만, 전갈 굳히기 말고도 경기를 끝낼 수 있는 기술이 있다면 단연 이 기술이지요. 스턴 한센에게 매번 이 기술로 패배하자 계속되는 연구 끝에 자신만의 래리어트를 만들어낸 사람이기도 합니다.


물론 쵸슈 리키의 래리어트의 모양새는 둘째 치더라도, 래리어트를 남발하게 만든 주범이라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주기는 좀 그렇습니다만- 또 기술이 들어가는 모양을 보면 강해보일 때는 확실히 강해보여서 좋은 기술입니다. 경량급에서 많이 볼 수 있는 한바퀴 접수는 보기가 힘듭니다만- 상대방을 확실히 밀어치는 모양을 보면 쵸슈 리키 만의 매력이 있는 것 같기도 해요. 이런 느낌을 가지기까지는 꽤나 오래 걸렸지만 말입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쵸슈 리키의 래리어트는 약하다!!!라는 생각을 밀고 있었는데, 옛날 자료들을 구해보면서 또 쵸슈 리키의 스타일에 매료되었기도 했고 그랬습니다.


무언가 스트롱 스타일이라는 것도 그렇고, 짧은 시간에도 확실하게 폭발시킨다는 점이 매력 아닐까요. 니시무라...쪽과의 문제는 확실히 쵸슈가 싫게 만들기는 합니다만, 그런 뒷 이야기가 아니라 경기장, 프로레슬링의 사각의 링 위에서 보이는 모습은 정말 멋진 선수 중 한명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아직도 래리어트 남발의 주범...이라는 이미지는 벗겨지지가 않습니다.[...]

이때의 접수자는 무려 커트 헤닝. 쵸슈 리키의 래리어트가 피폭자를 한바퀴 돌렸다!!!라는 것이 참 놀라운 장면이었습니다. 이것은 쵸슈 리키가 칭송을 받아야 할 것이 아니라 접수자가 칭송을 받아야 한다는 느낌까지 들 정도였어요.[..]

덧글

  • DOSKHARAAS 2009/06/12 21:45 #

    쵸슈가 사실 '격투가로서는 압도적으로 강한데' 프로레슬링이라는 것에 앵글이 있다는 사실에 괭장히 실망해서 연습을 게을리 했었다고 합니다. (타카하시 씨 책에서 인용) 그래서 경기가 무지 빨리 폭발하듯 끝나는 스타일이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 크르 2009/06/13 19:57 #

    ......!!!!!! 게..게으른 쵸슈라니...
  • 8`s 2009/06/12 22:26 # 삭제

    무려 커트헤닝이 저 기술을 맞아준 적이 있었군요.. 접수하는 것만 봐도 정말 실력자였다는 생각이 듭니다..
  • 크르 2009/06/13 19:57 #

    놀라웠습니다.
  • 공국진 2009/06/12 22:28 #

    난 니시무라 파라서 초슈가 싫어~(....)

    그런데 킬러 칸에게 쓰는 장면의 초슈는 왠지 몸이 왜소해 보이는구나;;
  • 크르 2009/06/13 19:57 #

    으음~ 역시 니시무라 파는..[..]
  • 앰비언트 2009/06/12 22:51 #

    한센의 래리어트는 개발 초기와 같은 느낌이어서 남발화가 현재 래리어트의 모습을 만들어 내었다

    라고 생각 하기 때문에 전 좋아보이더군요 게다가 경기 자체의 흐름을 부드럽게 이어가는 역활의 기술로

    유용하게 사용되고 있다고 보여 저 개인적으로는 좋은 영향이 더 많았다고 생각합니다
  • 크르 2009/06/13 19:58 #

    오호라...무언가 피니쉬로서의 강력함이 줄어들어서 싫어했는데, 여러분들의 이런저런 말씀을 들으니 달리 생각해보게도 되는군요.ㅎㅎㅎㅎ
  • 삼별초 2009/06/12 23:15 #

    접수마저 퍼팩트!!
  • 크르 2009/06/13 19:58 #

    어쨌거나 퍼펙트!!
  • Ballin 2009/06/12 23:36 # 삭제

    역시 희대의 테크니션은 뭔가 달라도 다르군요
  • 크르 2009/06/13 19:58 #

    쵸슈에게 집중이 안되고 있..[..]
  • 조용 2009/06/13 02:08 # 삭제

    초슈의 래리어트는 정이 좀 안 가지만, 어쨌든 아직까지 사용하고 있다는 점과
    이제는 전설의 반열에 올랐다 할 수 있는 초슈의 명성에 비추어보자면
    존중할만한 기술인 것만은 분명한 듯하네요.
    어쨌든 아래 커트 헤닝의 간지 접수를 보니, 초슈의 래리어트에도 은근 호감이 가네요^^
    (이게 다 커트 헤닝의 덕분!!)
  • 크르 2009/06/13 19:58 #

    어허허허;
  • zvezda 2009/06/13 02:41 #

    크르님은 전부터 별로 조아하지 않는 기술이긴 하지만, 여러가질 고려해 본다면,
    레슬링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한 기술이라고도 볼수 있지 싶네요,

    제자인 켄스케나 코지마의 래리어트 또한 같은 기술로 봐도 되구요,
    코바시만 빼고는 거의 이런 스타일로 래리어트를 구사하니깐요,,
    남발로 따지면, 무토의 샤이닝 위자드 또한 거의 한 게임당 수차례 사용해도
    왠지 허용되는걸 보면,, 횟수란 숫자에 불과할지도 ^^;;
  • 크르 2009/06/13 19:59 #

    제가 그래서 요즘 샤이닝 위저드도 좋아하지 않습니다.[..]

    어쨌거나 이건 여담이고, 개인적인 생각이니까 신경 안쓰셔도 되어요~^^;;
  • HardyV1 2009/06/13 09:35 #

    역시 퍼펙트는 퍼펙트!
  • 크르 2009/06/13 19:59 #

    퍼펙트!!
  • 키락 2009/06/13 13:43 # 삭제

    괜히 퍼펙트가 퍼펙트가아닌 관록의 접수!!!
  • 크르 2009/06/13 19:59 #

    퍼펙트!!(2)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