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자드 오브 오즈(Mizard of Oz) - 마이크 미재닌 ▶WWE

피폭자 : 스카티 2 하티


현재는 존 시나랑 엮이면서 뭔가 되려나 싶었는데, 그냥 별거 없이 상처만 남고 끝난 더 미즈가 예전에 사용하는 피니쉬 홀드입니다. 아, 진짜 말하고 보니까 정말 슬프네요. 지금은 시나랑 엮이는 것도 없으니까 칼리토와 프리모의 형제 싸움의 단역(...)으로 출연하고....뭡니까, 이게. 이건 완전 극과 극이잖아. 아이들의 영웅에 대항하여 NO CENA 티셔츠도 만들고 장난아니었는데 끝 마무리가 왜 이렇게 허접한가요. 차라리 이럴 것이면 존 모리슨이랑 같이 다닐 때가 훨씬 괜찮았다구!!!!


미즈에게 그때가 리즈 시절이 될지, 아니면 앞으로 올라갈 위치에 대한 발판이 되었을지는 더 지켜봐야겠지만...위의 GIF 때에는 무언가 유망주이긴 했는데 영 애매했었지요. 후~라~!!라는 말을 계속 유행시키려고는 했는데, 위치가 애매해서 그런지 별로 기억하는 사람도 없는 것 같고...으으음, 어쨌거나 자버들을 잡아가면서 나름 어필을 했었지요.


뭐, 디바 서치를 진행하기도 했었고 호스트로 스맥다운에 데뷔하기도 했는데...그러고 보니 이 양반도 터프 이너프 출신이었죠. 여러모로 바닥에서 계속해서 지금의 위치까지 올라온 것은 놀랍기도 하고 칭찬할 수 있는데 지금 존 시나와의 대립은 정말 아니었어요. 이거 각본진이 대체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건가요.


현재 존 모리슨도 위치가 참 애매해졌고..이러다가 WGTT처럼 두명을 다시 묶어버리는 것 아닐까 걱정됩니다. 아니, 이왕 떼어냈으면 싱글로 푸쉬를 확실하게 준 다음에 뭘 하든지 해야지...존 모리슨은 어느새 대립 상대가 사라져서 뭘 하는지 모르겠어요. 계속 이렇게 애매한 상태로 있으면 당신에게도 독이라고!!

기술은, 따지고 보면 그냥 리버스 DDT. 그런데 리버스 DDT를 시전하기 전에 DDT 자세에서 상대방의 팔을 잡고 그대로 회전시켜서 리버스 DDT로 연결한다는 점만 약간 독특한 기술입니다.


확실히 이 기술보다는 리얼리티 체크가 괜찮은 것 같은데...예전에 잠깐 들고나왔던 피니쉬인 싯아웃 숄더 죠브레이커보다는 이 기술이 더 괜찮은 느낌이 드는군요. 이번 RAW에서 또 새롭게 들고 나온 피니쉬 홀드는 과연 어떻게 될지. 이렇게 막 바꾸지 말고 그냥 리얼리티 체크도 괜찮은데, 뭔가 계속 변화를 주려고 하네요.

덧글

  • 공국진 2009/07/15 18:02 #

    기술 이름을 보면 왠지 위저드를 살짝 바꾸어서 붙인 이름같다고 생각되는구나^^;
  • 크르 2009/07/16 18:41 #

    오즈의 마법사를 변형시킨 이름이죠. ㅎㅎㅎ;;
  • 카놀리니 2009/07/15 20:03 #

    생각해보니 벤자민이랑 하스도 한때 싸웠다가 대립상대가 사라지니까 WGTT로 뭉쳤던 경우가 있던것처럼 미즈랑 모리슨도 서로 뭉치고 미즈가 턴페이스하는것도 나쁘지는 않을듯하군요
  • 크르 2009/07/16 18:47 #

    으으음..더 애매해질 것 같군요;; 악역이라서 매력이 있던 것 같은데...
  • 테스트 2009/07/15 20:07 # 삭제

    리버스DDT였군요
    스윙잉 넥브레이커인줄...
  • 크르 2009/07/16 18:47 #

    그거나 그거나..
  • Hardcore Holly 2009/07/15 20:49 #

    저도 스윙 넥브레이커인줄 알았어요..
  • 크르 2009/07/16 18:47 #

    다 비슷비슷하지요;;
  • 앰비언트 2009/07/15 20:54 #

    이때는 꽤나 팬이였는데 오히려 성장한 지금은 그저 그런 느낌입니다
  • 크르 2009/07/16 18:48 #

    으음, 뭔가 어필할 만한 개성이 부족한 것 같아요-
  • 어헝헝 2009/07/15 21:16 # 삭제

    확실히 리얼리티체크가 여태 가장 괜찮은것 같군요 ;;
  • 크르 2009/07/16 18:48 #

    시각적 효과도 좋구요. 안전하면서도.
  • 옆집 아저씨 2009/07/15 21:41 # 삭제

    이로써 미즈는 모리슨에게 묻어갔다는것을 증명해나가고 있는것이군요
  • 크르 2009/07/16 18:48 #

    으으음;;
  • 8`s 2009/07/15 23:09 # 삭제

    좀 과장해서 각본진이 우리나라 국회위원급으로 썩어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존 시나푸쉬는 좀 줄었지만 이건 뭐 닥치고 츄플찬양..에다 다른 선수 대립은 발로 만드니 원..;;
  • 크르 2009/07/16 18:48 #

    각본을 발로 쓰는 것 같습니다.
  • 조용 2009/07/16 00:07 # 삭제

    리버스 DDT인지 스윙 넥브레이커인지, 약간 헷갈리기는 하네요^^
    뭐 암튼, 요즘 WWE 선수들의 피니쉬를 보면, 그닥 눈에 확 들어오는 기술이 드문 듯해요...
    예전, 브록의 F-5를 봤을 때의 전율을 다시금 느껴보고 싶습니다...
  • 크르 2009/07/16 18:48 #

    아마도 앞으로 느낄 일은 없을 듯 하군요.[..]
  • Ballin 2009/07/16 00:45 # 삭제

    리얼리티 체크를 돌려줘!(..)
  • 크르 2009/07/16 18:48 #

    허허허허;;
  • 키락 2009/07/16 06:03 # 삭제

    이래저래 불쌍했던미즈...ㅜㅜ
  • 크르 2009/07/16 18:48 #

    지금도..
  • 펑크횽 2009/07/16 14:02 # 삭제

    오오!! 바뀐지 몰랐었군요 ㅎㅎ
  • 크르 2009/07/16 18:49 #

    그러셨군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