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타 록(Nagata Lock) - 커트 앵글 ▶북미인디

피폭자 : 데스먼드 울프


이제 1월 4~5일부터는 공부를 시작해야 하니까, 그전까지는 원없이 레슬링이나 봐볼까-하고 하루에 10시간 이상을 잉여스럽게 레슬링만 보고 있는데, 공부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니 참 지루하지도 않고 미친듯이 재미있네요.[..] 역시 공부란 것은 마성을 가지고 있나 봅니다. 뭐, 잡설은 여기까지 하고.


그렇게 아무 생각없이 TNA의 파이널 레졸루션을 보는데, 데스먼드 울프 VS 커트 앵글이 제일 재미있더라구요. 확실히 나이젤 맥기니스는 신선한 매치업에서 자신의 능력을 확실히 보여주는 듯 합니다. 이게 계속 쌓이고 쌓여서 매치업이 식상해지면 이 사람 만큼 재미없기도 쉽지 않아요. 역시 패턴이 비슷해서 그럴지도 모르겠네요. 어쨌건간에 개인적으로는 파이널 레졸루션의 베스트 매치로 치고 싶은 시합에서 나온 장면입니다. 맨처음에는 저도 그렇고 해설자도 그렇고 '오오, 피규어 포 레그록을 쓰려는 것인가?'라고 했었는데 갑자기 상대의 발목까지 잡고 조이더군요.


이것은 경례 동작이 없긴 하지만 나가타 록!!!!! 확실히 TNA가 신일본 프로레슬링 쪽과 연결이 되어있다보니 서로 교류하고 그래서 이런 장면을 북미에서도 볼 수 있는 것 같아요. 현재는 나가타 유지도 잘 쓰질 않고 있는 기술이긴 하지만 어쩄거나.


PS. 데스먼드 울프가 커트 앵글 덕은 톡톡히 보고있는듯.
PS2. 크리스토퍼 다니엘스는 저스트 페이스록도 쓰더군요.

덧글

  • 공국진 2009/12/27 09:35 #

    으.....으허억!!

    놀랍구나!!
  • 크르 2009/12/28 10:01 #

    아하하하하; 저도 그래요.
  • 범씨 2009/12/27 09:59 # 삭제

    이경기에서 서브미션이라는 서브미션은 많이본것같에요.
    특히 옛날 울프에 피니쉬도 써가지고 놀랐지요..
  • 크르 2009/12/28 10:01 #

    런던 던젼은 이전부터 썼었지요. 템즈 배리어랑.
  • zvezda 2009/12/27 11:34 #

    세 경기라서 지난번 시합보단 약간 지루한 감도 있었는데,, 해외 몇몇 사이트에서는 꽤 반응이 괜찮더군요,,
    솔직히 이것저것 보느라 바빠서,,, 휴... ^^;;
  • 크르 2009/12/28 10:01 #

    아하하하; 전 지루하지 않게 봤답니다.
  • 황보래용 2009/12/27 18:34 #

    무려 나가타 록과 저스트 페이스록!!
    와, 진짜 신선하네요. 특히 앵글이 쓰니까 원래 피니쉬인 앵클 록의 강화형같기도 하고..
  • 크르 2009/12/28 10:01 #

    그렇지요.
  • Emsorl 2009/12/27 19:08 # 삭제

    태그로 확인하니, 전에 올리신 나가타 록 Ⅰ 동영상하고는 좀 다릅니다. 저런 형태도 나가타 록 Ⅰ인가요?
  • 크르 2009/12/28 10:02 #

    다리 4자 굳히기와 무릎십자 굳히기만 합쳐놓으면 됩니다.
  • Ballin 2009/12/27 22:29 # 삭제

    요즘엔 평가가 좀 좋더군요 - 아직도 제 기억속에는 뭘 맞던 로프만 튕기면 풀체가 되버리는 나이젤이지만..
  • 크르 2009/12/28 10:02 #

    로프 버프가 심했죠;;
  • 카이스 2009/12/28 03:03 # 삭제

    나이젤은 삭발하니까 외모에 특징이 없어졌네요(..)

    선글라스 끼면 좀 간지나긴 하지만
  • 크르 2009/12/28 10:02 #

    선글라스를 벗으면..으으으음;;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